FT Triple - 러브레터(Love Letter)

 

 

 

 

 

지내고 있나요 아프지는 않나요  過得好  沒有生病  

내가 없는 그대가 걱정이 되죠  我很擔心  沒有我在身邊的  

바쁘더라도 챙겨 먹고  即使再忙也要按時吃飯 

추울 챙겨 입고  冷的時候要多穿衣服 

울지 말고 씩씩하게 살길 바래요  希望妳不要哭泣  充滿朝氣的生活 

 

2009 어느 문득 생각에 펜을 들어  2009年的某一天  突然想起  所以拿起筆 

밤길이 무서울 누구한테 전활 거는지  走夜路時害怕的話  會給誰打電話呢? 

보낼 없는 편지를 혼자서 밥은 먹는지  寫著無法寄出的信  一個人有沒有好好吃飯 

오늘도 나는 걱정이 돼 보낼 수 없는 편지를 써  今天我也在擔心  寫著無法寄出的信 

I care about you I think about you

이러면 되는 알면서도  明明知道這樣是不行的 

오늘도 너만 생각하고 있어  今天卻依然只想著 

하루 종일 걱정만 하고 있어  一整天只擔心著 

너에게 닿을 수 없는 내 마음을 써  書寫著我那無法碰觸你的心 

 

지내고 있나요 아프지는 않나요  過得好  沒有生病  

내가 없는 그대가 걱정이 되죠  我很擔心  沒有我在身邊的  

바쁘더라도 챙겨 먹고  即使再忙也要按時吃飯 

추울 챙겨 입고  冷的時候要多穿衣服 

울지 말고 씩씩하게 살길 바래요  希望妳不要哭泣  充滿朝氣的生活 

 

 

내가 너무 걱정이 많죠 얘기가 너무 길어졌죠  我擔心的太多了  話說的越來越長了 

버릇처럼 잔소리만 하네요  像習慣一樣只是 

눈물이 많은 그대 모습이 눈에 아른거려서  常常流淚的的樣子  不斷在我眼前晃過 

오늘도 하루가 쉽지 않죠  今天一整天也都沒有停歇 

 

지내고 있나요 아프지는 않나요  過得好  沒有生病  

내가 없는 그대가 걱정이 되죠  我很擔心  沒有我在身邊的  

바쁘더라도 챙겨 먹고  即使再忙也要按時吃飯 

추울 챙겨 입고  冷的時候要多穿衣服 

울지 말고 씩씩하게 살길 바래요  希望妳不要哭泣  充滿朝氣的生活 

 

그땐 너란 사람의 소중함을 몰랐을까  那時我不知道是如此珍貴的人 

사랑이 다가올 무디더니  在愛靠近的時候  遲鈍 

떠나고 나니 찾는 걸까  離開之後  為什麼又再尋找 

옆에 있을 때는 몰랐어 어리석은 남자라서  在我身邊的時候我不知道  因為是愚蠢的男人 

바보 같은 남자라서 떠나고 나니 알게 되더라  像個傻瓜般的男人  離開之後才明白 

 

내가 너무 힘들게 아프게 했죠 정말 미안했어요  我讓妳太疲倦太痛苦  真的很對不起 

이제 그대를 보내줄게요  現在要放妳離開了 

 

좋은 사람 만나요 행복하길 바래요  希望妳遇到更好的人  得到幸福 

내가 아는 그대는 잘 할거라 믿죠  我相信我所認識的妳會好的 

 

항상 웃던 그대 사진에 눈물 묻히기 싫어  不願讓我的淚水沾濕  一直笑著的妳的照片 

오늘도 난 그래도 난 웃기만 하죠  今天我也  即使那樣我也  只有笑容 

 

創作者介紹

。Ami愛旅遊 Travelholic。

Ami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0) 人氣()